메뉴 건너뛰기

영양/생리학

  1. 감기를 악화시기는 요인들

    감기에 대한 상식 중에는 틀린 것도 있다. 예를 들면 젖은 머리로 바깥에 나가거나 외풍이 있는 방에서 잔다고 해서 다 감기에 걸리는 것은 아니다. 그러나 확실한 사실도 있다. 감기에 걸렸을 때 병세를 더 악화시키는 실수들이 바로 그것이다. 이와 관련해 &...
    Date2019.10.30 Byflexmun Views29
    Read More
  2. 독감과 감기 차이점이 뭘까?

    본격적인 가을로 접어드는 요즘 같은 시기에 어김없이 찾아오는 불청객이 있다. 바로 감기다. 콜록콜록 기침이 나고 콧물이 흐르는 감기. 하지만 감기와 비슷하게 보이지만 다른 것이 하나 있다. 독감이다. 감기는 200여종 이상의 바이러스에 의해 발생하는 호...
    Date2019.10.29 Byflexmun Views51
    Read More
  3. 탄수화물 함량이 낮은 먹거리 7가지

    탄수화물은 세포가 기능하는데 필수적인 영양소. 그러나 너무 많이 섭취하면 피로를 느끼기 쉽다. 살이 찌는 것은 물론이다. 탄수화물 함량이 낮은 간식, 어디 없을까? 미국 ‘위민스 헬스’가 새우, 오이 등 7가지 먹거리를 소개했다. ◆계란 머핀 =...
    Date2019.10.25 Byflexmun Views70
    Read More
  4. 나이가 들수록 시간이 빨리간다.??

    ‘20대 때는 20㎞로, 50대 때는 50㎞ 속도로 시간이 간다’는 말이 있다. 나이가 들수록 세월이 빨리 가는 듯 느껴지기 때문에 나온 말이다. 미국 캔자스대학교와 미주리대학교 공동 연구팀에 따르면, 시간에 가속도가 붙는 이유는 별개의 경험이 뭉...
    Date2019.10.24 Byflexmun Views271
    Read More
  5. 사망자 6명중 1명은 환경오염에 영향있다.

    영국 의학 전문지 ‘랜싯’에 실린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2015년 전 세계 사망자 6명 가운데 1명꼴인 900만 명이 공기, 물, 토양, 화학물질 등 직업 관련 환경오염에 영향을 받아 사망한 것으로 나타났다. 보고서는 대기오염은 650만 명의 사망과 ...
    Date2019.10.22 Byflexmun Views65
    Read More
  6. 40전에 살찌면 암 발생률이 올라간다.

    마흔 전에 살이 찌면 암에 걸릴 위험이 높아진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자궁 내막암의 경우에는 그 위험이 70%까지 증가했다. 노르웨이 베르겐 대학교, 스웨덴 우메오 대학교, 독일 울름 대학교 등 연구진은 과체중(BMI 25 이상) 또는 비만(BMI 30 이상)과 ...
    Date2019.10.16 Byflexmun Views68
    Read More
  7. 환절기 몸에 좋은 음식

    일교차가 큰 환절기다. 특히 차갑고 건조한 가을바람은 목감기를 일으킬 수 있다. 평소 목을 많이 쓰는 직업을 가진 사람이라면 성대에 상처가 나거나 염증이 생길 위험이 증가한다. 반복적인 염증은 기관지 질환과 목소리 변형을 유발할 수 있기 때문에 꾸준...
    Date2019.10.16 Byflexmun Views718
    Read More
  8. LED 빛 피부에 좋을까?

    LED(light-emitting diode, 발광 다이오드)를 이용한 미용 기기가 쏟아지고 있다. LED 광선을 얼굴에 쬐면 홍반, 여드름, 흉터가 없어진다고. 뿐인가? 주름이 사라지고 탄력도 돌아온단다. LED 기기를 사용하면 정말 피부가 좋아질까? 무엇보다 LED 기기, 과...
    Date2019.10.14 Byflexmun Views81
    Read More
  9. 다섯 개비 나 한갑이나 해롭기는 마찬가지

    ‘이 정도는 괜찮겠지?’ 금연자들이 늘면서 어쩌다 한 대를 피우는 이른바 ‘캐주얼 스모커’도 많아졌다. 그러나 안전한 담배 흡연량이란 건 없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컬럼비아 대학교 의대 등 연구진이 17~93세 미국인 2만5,00...
    Date2019.10.13 Byflexmun Views41
    Read More
  10. 토마토는 남성의 열매이다.

    혈압을 낮추고, 전립선암 위험을 줄이는 데 좋은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진 토마토가 정자의 질을 개선시켜 남성의 생식력을 높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영국 셰필드대학교 남성병학과 연구팀은 19~30세의 건강한 남성 56명을 대상으로 연구를 진행했다. 대상자...
    Date2019.10.10 Byflexmun Views6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3 Next
/ 53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