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운동/해부학

조회 수 159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1.jpg

운동이 체력을 증강시킬 뿐만 아니라 뇌세포를 건강하게 유지시킴으로써 뇌기능을 지키는데 가장 좋은 방법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카타리나 위트펠트가 이끄는 독일 연구팀은 1997~2012년에 독일 북동부에 거주하는 2000여명의 성인 남녀를 대상으로 추적 연구를 진행했다. 연구팀은 연구 기간 동안 대상자들의 운동량을 측정하고, 자기공명영상(MRI) 뇌 스캔 검사를 실시했다.

연구 결과, 운동이 뇌의 회백질을 유지시키는데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회백질은 척추동물의 중추신경에서 신경세포가 모여 있는 곳이다.

뇌의 회백질은 뇌의 신경 전달 속도, 다양한 학습기능과 사고력을 담당하는 부위다. 이런 뇌의 회백질을 잘 유지시키면 사고력 감퇴를 막을 수 있다.

연구팀의 메이요 클리닉 신경과 전문의인 로날드 페터슨 박사는 “이번 연구는 유산소운동이 신체 건강뿐만 아니라 인지 기능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이번 연구에서 또 한 가지 중요한 점은 노인들에게도 이런 효과가 있다는 것”이라며 “중년 때부터 운동을 꾸준히 하면 나이가 들어가면서도 뇌에 좋은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덧붙였다.

메이요 클리닉의 전문가에 따르면, 보통 강도의 운동을 일주일에 약 150분간 하는 게 권장된다. 그는 운동과 함께 뇌 건강을 지키는 방법 6가지도 아울러 소개했는데 그것은 △금연 △건강한 식습관 △적정 체중 유지 △적정 혈압 유지 △콜레스테롤 수치 조절 △혈당 줄이기 등이다.

이번 연구 결과(Cardiorespiratory Fitness and Gray Matter Volume in the Temporal, Frontal, and Cerebellar Regions in the General Population)는 ‘메이요 클리닉 프로시딩스(Mayo Clinic Proceedings)’에 실렸다.

원문보기

http://kormedi.com/1308926/%ec%9a%b4%eb%8f%99-%eb%87%8c-%ea%b1%b4%ea%b0%95%ed%95%98%ea%b2%8c-%ec%9c%a0%ec%a7%80%ed%95%98%eb%8a%94%eb%8d%b0-%ec%b5%9c%ea%b3%a0%ec%97%b0%ea%b5%ac/


  1. 근력운동을 하면 스트레스가 적다

    근력운동을 자주 하는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스트레스가 더 적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서울사이버대 보건의학과 연구팀은 2017년 국민건강영양조사 자료를 통해 20세 이상 성인 5624명을 분석했다. 연구팀은 이들의 스트레스 인지 수준과 세 가지 유...
    Date2020.03.04 Byflexmun Views63
    Read More
  2. 만보걷기 실제 운동량은 적다

    만 보 걷기는 큰 돈을 들이지 않고 소소한 재미를 느낄 수 있는 운동법이다. 특별한 장비 없이 스마트폰의 관련 앱으로 걸음 수를 측정하며 성취감을 느끼거나, 자신에게 분발을 촉구할 수 있다. 그러나 미국 브리검영 대학교 연구진이 내놓은 분석 결과는 좀...
    Date2020.02.28 Byflexmun Views107
    Read More
  3. 코로나 상식

    전세계적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크게 늘면서, 불안도 커지고 있다. 이와 관련, 싱가포르 정부는 24일 홈페이지에 일반인의 질문에 대한 전문가의 답변을 게재했다. 답변에 나선 이는 마운트 엘리자베스 노베나 병원의 감염 전문가 렁호남 박사. 다음은 주요 ...
    Date2020.02.26 Byflexmun Views87
    Read More
  4. 근력을 키울려면 중량을 줄여라???

    근력운동 시 드는 무게를 줄이는 것이 근력을 강화시킬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17일 영국 링컨대학교 연구팀은 근력운동시 드는 중량을 변화시킴으로써 운동능력을 개선시킬 수 있다는 것을 밝혀 ‘Journal of Strength and Conditioning Resea...
    Date2020.02.20 Byflexmun Views80
    Read More
  5. 코로나 운동은 어떻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때문에 외출을 자제하는 사람들이 많다. 밖으로 나가면 마스크를 착용한다. 밀폐 공간인 헬스클럽도 가지 않는 경우가 있다. 신종 코로나 발생 이후 평소보다 집에서 머무는 시간이 많을 것이다. 당뇨병, 심뇌혈관 질환자, 노약자는 위험...
    Date2020.02.09 Byflexmun Views259
    Read More
  6. 근손실에 대한 오해와 진실

    근육은 건강의 원천이다. 근육만 잘 가꿔도 디스크·관절염과 같은 근골격계 질환과 비만·당뇨병 등 대부분의 만성질환을 예방할 수 있다. 강한 체력과 힘은 면역력과 신체 회복력을 담보하고 삶의 질을 높여 우울증·치매 등 정신 질환의...
    Date2020.02.06 Byflexmun Views135
    Read More
  7. 암예방에 가장 좋은 방법은 절주와 운동

    금연, 절주, 정상체중 유지, 운동…. 건강을 위한 정석이라고 할 수 있는 이러한 생활습관을 가지면 정말 암을 예방할 수 있을까. “이는 의학적으로 맞는 말”인 것으로 나타났다. 암에 걸리지 않기 위해서는 여전히 생활습관이 중요하다는 ...
    Date2020.01.27 Byflexmun Views76
    Read More
  8. 운동이 감기에도 좋다.

    감기는 200여 종 이상의 바이러스에 의해 발생하는 호흡기계의 감염 증상을 말한다. 이에 비해 독감은 인플루엔자 바이러스가 상기도에 침입해 바이러스 감염증을 일으키는 호흡기 질환이다. 감기와 독감은 초기 증상이 비슷하다. 하지만 콧물, 재채기 등으로...
    Date2020.01.23 Byflexmun Views107
    Read More
  9. 발바닥 굳은살로 건강을 확인해보자

    발은 ’제2의 심장‘으로 불린다. 발은 26개의 뼈, 32개의 근육과 힘줄, 107개의 인대가 얽혀 있을 만큼 복잡한 곳이며 신체의 2%만을 차지하면서도 나머지 98%를 지탱하는 ‘몸의 뿌리’다. 걸을 때마다 체중의 1.5배에 해당하는 하중을...
    Date2020.01.21 Byflexmun Views218
    Read More
  10. 운동이 뇌건강에 최고

    운동이 체력을 증강시킬 뿐만 아니라 뇌세포를 건강하게 유지시킴으로써 뇌기능을 지키는데 가장 좋은 방법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카타리나 위트펠트가 이끄는 독일 연구팀은 1997~2012년에 독일 북동부에 거주하는 2000여명의 성인 남녀를 대상으로 추...
    Date2020.01.08 Byflexmun Views159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4 Next
/ 44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