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운동/해부학

조회 수 275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1.jpg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때문에 외출을 자제하는 사람들이 많다. 밖으로 나가면 마스크를 착용한다. 밀폐 공간인 헬스클럽도 가지 않는 경우가 있다. 신종 코로나 발생 이후 평소보다 집에서 머무는 시간이 많을 것이다. 당뇨병, 심뇌혈관 질환자, 노약자는 위험성이 더 높기 때문에 특히 조심해야 한다. 장시간 집에만 있을 경우 어떻게 건강을 관리해야 할까?

1. 환기는 필수=겨울은 아무래도 집 창문을 여는 횟수가 줄어든다. 난방까지 가동하면 집안 공기는 더욱 탁해진다. 창문을 꽁꽁 닫아 놓으면 오히려 호흡기 건강에 좋지 않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는 환자의 비말(침방울) 및 호흡기 분비물(콧물, 가래 등)과의 접촉으로 생긴다. 창문 주위에 낯선 사람이 없다면 환기를 해야 한다. 미세먼지가 있는 날도 마찬가지다.

2. 몸을 움직여라=집에 있을 때 앉거나 누워만 있으면 건강에 좋지 않다. 세계보건기구(WHO)에 따르면 청소나 설거지도 훌륭한 신체활동이다. TV나 컴퓨터를 보다가 가끔 일어나 거실이나 방 안을 걷는 것도 좋다. 신종 코로나가 무섭다고 집에서 꼼짝 않고 앉아만 있으면 살이 찔 수 있고 기저질환 관리에 문제가 생길 수 있다. 기회 있을 때마다 몸을 움직여야 한다.

3. 스쿼트= 무릎에 문제가 없다면 스쿼트는 집에서 쉽게 할 수 있는 근력운동이다. 허벅지가 무릎과 수평이 될 때까지 앉았다 섰다 하는 가장 기본적인 하체 운동이다. 발은 어깨너비로 벌리고, 등은 세워야 한다. 허벅지와 엉덩이의 큰 근육을 강화하는데 좋은 운동이다.

4. 팔굽혀펴기=가슴과 어깨, 삼두박근 등을 발달시키는 운동이다. 엎드린 뒤 어깨너비보다 약간 넓게 손을 바닥에 짚은 뒤 발뒤꿈치를 든 상태에서 팔과 무릎을 곧게 편다. 몸을 발가락에서 어깨까지 일직선으로 만들고, 겨드랑이에 힘을 주면서 가슴을 모아주는 느낌으로 팔을 펴준다. 팔을 굽히고 펼 때에 엉덩이가 올라오거나 허리가 내려가는 등 몸의 균형이 고르지 못하면 좋지 않은 자세다.

5. 절반 윗몸일으키기=예전부터 복근 운동으로 널리 알려졌지만 최근 논란이 있는 운동이다. 허리, 척추 건강에 무리가 갈 수 있기 때문이다. 이 경우 팔꿈치가 무릎에 닿을 정도까지 완벽한 윗몸일으키기를 하지 않아도 된다. 바닥에 누워 무릎을 구부리고 발이 바닥과 떨어지지 않도록 한  뒤 양손을 귀에 대고 복부에 힘을 주는 동작만 해도 좋다.

6. 호흡기질환자는 집에서도 마스크=가족 중에 감기나 독감, 폐렴 환자가 있으면 마스크를 쓰는 게 원칙이다. 다른 가족의 건강을 지키기 위해서다. 신종 코로나 등 호흡기질환은 감염된 사람이 기침, 재채기를 했을 때 공기 중으로 날아간 비말이 다른 사람의 호흡기로 들어갈 때 전염될 수 있다. 손에 묻은 바이러스가 눈·코·입 등을 만질 때 점막을 통해 침투하여 전염이 되기도 한다.

원문보기

http://kormedi.com/1310973/%ec%99%b8%ec%b6%9c-%ec%9e%90%ec%a0%9c-%eb%a7%88%ec%8a%a4%ed%81%ac-%ec%b0%a9%ec%9a%a9-%ec%9a%b4%eb%8f%99%ec%9d%80-%ec%96%b4%eb%96%bb%ea%b2%8c-%ed%95%a0%ea%b9%8c/


  1. 나이별 체중감량법

    나이가 들면 무조건 펑퍼짐해질까? 노화가 진행되면 신진대사가 느려지고 잦은 회식과 야근, 육아 등으로 인한 피로까지 겹쳐 살찌기 쉬워지는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날씬한 허리와 탄탄한 복근을 절대 가질 수 없는 건 아니다. 미국 ‘...
    Date2020.03.20 Byflexmun Views90
    Read More
  2. 운동은 유산소와 무산소 반반으로 해라

    건강을 위해서 운동을 해야 한다! 하자! 라는 경향이 이제는 선택이 아닌 삶에 필수가 되었다. 누구나 다 공통된 마음이다. 왜 하냐고 묻는 사람보다는 어떻게 하느냐? 언제 하느냐? 얼마큼 하느냐? 가 운동의 주된 관심사이다. 그만큼 운동은 우리네 삶속에 ...
    Date2020.03.19 Byflexmun Views66
    Read More
  3. 스트레칭과 정리운동이 필요한 이유

    우리는 운동을 하기 전에 으레 준비운동을 하는 것으로 배웠다. 무엇을 하기 전에 예비해야 한다는 뜻으로 받아들이고 맨손체조를 비롯하여 여러 동작을 배웠고 실시하고 있다. 근래 들어서는 준비운동이라는 말 대신에 스트레칭(Stretching)이란 단어가 그 ...
    Date2020.03.18 Byflexmun Views92
    Read More
  4. 대사질환에 주범 뱃살을 빼자

    뱃살은 보기에도 좋지 않을 뿐 아니라 다발성 대사질환을 유발하는 주범이다. 대사증후군은 어느 하나의 질환이 아니라 복부 비만, 고혈압, 높은 혈당, 이상지질혈증 등 여러 대사 위험요인들이 동시에 한 사람에게 나타나는 것을 말한다. 대사증후군 여부를 ...
    Date2020.03.10 Byflexmun Views86
    Read More
  5. 만성질환에 좋은 운동법

    운동은 만성 질환을 예방하거나 다스리는 데 도움이 된다. 예방 측면에서 보면 빠르게 걷기나 자전거 타기 같은 운동을 1주일에 150분 정도 하는 것이 권장된다. 이와 함께 건강한 식습관을 가지면 당뇨병 발병 위험을 30% 이상 줄일 수 있으며, 좋은 콜레스...
    Date2020.03.08 Byflexmun Views70
    Read More
  6. 근력운동을 하면 스트레스가 적다

    근력운동을 자주 하는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스트레스가 더 적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서울사이버대 보건의학과 연구팀은 2017년 국민건강영양조사 자료를 통해 20세 이상 성인 5624명을 분석했다. 연구팀은 이들의 스트레스 인지 수준과 세 가지 유...
    Date2020.03.04 Byflexmun Views74
    Read More
  7. 만보걷기 실제 운동량은 적다

    만 보 걷기는 큰 돈을 들이지 않고 소소한 재미를 느낄 수 있는 운동법이다. 특별한 장비 없이 스마트폰의 관련 앱으로 걸음 수를 측정하며 성취감을 느끼거나, 자신에게 분발을 촉구할 수 있다. 그러나 미국 브리검영 대학교 연구진이 내놓은 분석 결과는 좀...
    Date2020.02.28 Byflexmun Views128
    Read More
  8. 코로나 상식

    전세계적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크게 늘면서, 불안도 커지고 있다. 이와 관련, 싱가포르 정부는 24일 홈페이지에 일반인의 질문에 대한 전문가의 답변을 게재했다. 답변에 나선 이는 마운트 엘리자베스 노베나 병원의 감염 전문가 렁호남 박사. 다음은 주요 ...
    Date2020.02.26 Byflexmun Views87
    Read More
  9. 근력을 키울려면 중량을 줄여라???

    근력운동 시 드는 무게를 줄이는 것이 근력을 강화시킬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17일 영국 링컨대학교 연구팀은 근력운동시 드는 중량을 변화시킴으로써 운동능력을 개선시킬 수 있다는 것을 밝혀 ‘Journal of Strength and Conditioning Resea...
    Date2020.02.20 Byflexmun Views88
    Read More
  10. 코로나 운동은 어떻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때문에 외출을 자제하는 사람들이 많다. 밖으로 나가면 마스크를 착용한다. 밀폐 공간인 헬스클럽도 가지 않는 경우가 있다. 신종 코로나 발생 이후 평소보다 집에서 머무는 시간이 많을 것이다. 당뇨병, 심뇌혈관 질환자, 노약자는 위험...
    Date2020.02.09 Byflexmun Views275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6 Next
/ 46
위로